기사제목 [불어 뉴스] La meilleure course de vélo du monde au moment le plus frustrant de la vie!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불어 뉴스] La meilleure course de vélo du monde au moment le plus frustrant de la vie!

기사입력 2017.02.13 12:57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핫한 영화들과 함께하겠습니다. 탑 오브 무비의 심다혜 입니다.
Toujours avec les films populaires. Je suis Shim Dahye de Top of Movie.
오늘 소개해드릴 영화는 희귀암 말기 판정을 받은 스물 여섯 윤혁이 항암치료를 멈추고 세계 최고의 자전거 대회 ’뚜르드프랑스’완주를 꿈꾸는 영화입니다. 
Dans le film introduit aujourd’hui, Yoonhyuk, un garcon de 24 ans, rêve du Tour de France, après avoir arrêté le traitement contre le cancer.
다큐멘터리 영화 “뚜르: 내 생애 최고의 49일”인데요. 
Un film documentaire, “Le Tour: Les 49 meilleurs jours de ma vie.”
어떤 내용인지 화면을 통해 만나보시죠.

Rencontrons-nous son histoire sur l'écran.
항암치료를 중단하고 그를 위해 모인 9인의 드림팀과 함께 우여곡절 끝에 드디어 프랑스에 입성합니다. 
Après le traitement, Yoonhyuk part pour la France avec son équipe de neuf personnes qui se sont groupés pour lui.
하지만 첫 라이딩에서 메카닉은 팔이 부러지고, 팀닥터는 불편한 숙소에 불만이 폭발하게 되는데요. 
Mais le mécanicien se casse un bras dans le premier tour, et le médecin de l'équipe se plaint de l'hébergement inconfortable. 
윤혁은 첫번째 고비인 피레네 산맥을 하루만에 넘으며 드림팀 멤버들과 다시 힘을 모으게 됩니다. 
Yoonhyuk termine avec succès la première mission, les Pyrénées, et parvient à remettre l'équipe ensemble.
함께 울고 웃으며 하나가 되어가는 드림팀과 윤혁! 
Donc deviennent un, l'équipe et Yoonhyuk, en pleurant et souriant ensemble.
윤혁은 한국인 최초로 ‘뚜르드프랑스’를 완주할 수 있을까요? 
Pourrait-il devenir le premier coréen à terminer le Tour de France?
이상 탑 오브 무비의 심다혜였습니다.
Shim Dahye, Top of Movie.

[심다혜(아나)/고민선 기자 seonko1012@naver.com]
<저작권자ⓒ한국투데이 & hantoday.net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