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인신위, 「인터넷신문윤리 정책자문단」 출범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인신위, 「인터넷신문윤리 정책자문단」 출범

여야 국회의원 11명으로 정책자문단 구성
기사입력 2017.03.09 12:46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인신위.jpg▲ 인터넷신문윤리위원회 정책자문단 출범
 


인터넷신문에 대한 민간 자율심의 기구인 인터넷신문위원회(위원장 방재홍, 이하 인신위)가 건강한 인터넷 언론 문화의 정착과 인터넷신문 이용자 편익 증대, 인터넷신문 산업의 지속발전을 위해 여야 국회의원 11명으로 구성된「인터넷신문윤리 정책자문단」을 출범시켰다.

 

이와 관련, 인신위는 오늘(8일) 국회본관 귀빈식당에서「인터넷신문윤리 정책자문단 위촉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번에 출범하는「인터넷신문윤리 정책자문단」은 미디어 환경이 인터넷 중심으로 급속하게 재편되고 있는 상황에서 바람직한 인터넷 언론문화 창달을 위해 중지를 모으고, 관련 정책에 대한 자문을 하게 된다.

자문단은 △강석호(자유한국당), △김성태(바른정당), △김학용(바른정당), △나경원(자유한국당), △노웅래(더불어민주당), △민홍철(더불어민주당), △송옥주(더불어민주당), △양승조(더불어민주당), △염동열(자유한국당), △유성엽(국민의당), △조경태(자유한국당) 의원 (성명순) 등 11명이다.

 

한편, 인신위는 인터넷신문에 대한 국내 유일의 기사 및 광고에 대한 자율심의 기구로, 자율 심의를 통한 인터넷언론의 사회적 책임성 강화와 공신력 제고를 통해 이용자로부터 사랑받는 건강한 인터넷 언론환경 조성을 목적으로 2012년 말에 창립됐다. 현재 271개 인터넷언론사가 자율심의에 참여(자율심의 준수 서약사)하고 있다.

 

인신위는 방재홍 위원장을 필두로 △민병호 이사(데일리안·EBN 대표), △신종익 이사(소비자분쟁조정위원회 조정위원) △임호균 이사(한국광고주협회 부회장) △최성진 이사(한국인터넷기업협회 사무국장) △최정식 이사(보안뉴스 대표) △하주용 이사(인하대 언론정보학과 교수) △이윤재 감사(키뉴스 대표) 등 7명의 이사진으로 구성되어 있다. 이와 함께 광고심의분과위원장으로 문철수 교수(한신대 미디어영상광고홍보학부, 언론학회장), 기사심의분과위원장으로 이민규 교수(중앙대 미디어커뮤니케이션 학부, 차기 언론학회장)가 활동하고 있다.

<저작권자ⓒ한국투데이 & hantoday.net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