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박근혜 전 대통령, 구속 수감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박근혜 전 대통령, 구속 수감

기사입력 2017.04.01 00:38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법원이 박근혜 전 대통령의 구속영장을 발부했다. 이로써 박 전 대통령은 영장실질심사를 받은 첫 번째 전직 대통령이자, 역대 세 번째로 구속된 사례로 남게 됐다.


31일 새벽 3시3분 박 전 대통령의 영장실질심사을 담당한 강부영 영장전담판사는 “주요 혐의가 소명되고 증거인멸의 염려가 있어 구속의 사유와 필요성, 상당성이 인정된다”고 밝혔다.


앞서 박 전 대통령은 30일 오전 10시30분 서울중앙지방법원에 출석해 영장실질심사를 받았다. 법원의 구속 결정은 영장 심사를 시작한 지 16시간33분 만에 이뤄졌다. 박 전 대통령은 뇌물수수, 공무상 비밀누설, 직권남용 등 13개 범죄 혐의에 대해 자신의 결백을 주장했지만 법원은 결국 이를 받아들이지 않았다.


구속 결정이 난 직후 박 전 대통령의 지지자 100여명이 구치소 앞으로 몰려와 태극기와 성조기를 흔들며 "구속 반대"를 외쳤지만 박 전 대통령은 경기 의왕시 서울구치소로 호송돼 수감됐다.


검찰은 이르면 다음 달 초쯤 박 전 대통령을 재판에 넘길 것으로 알려졌으며 본격적인 재판은 5월9일에 예정된 차기 대통령 선거 이후에 시작될 것으로 법조계는 예상하고 있다.

<저작권자ⓒ한국투데이 & hantoday.net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