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국내 연구진, '헬리코박터균에 의한 위암 진행 원리' 발견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국내 연구진, '헬리코박터균에 의한 위암 진행 원리' 발견

기사입력 2014.08.06 10:55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이용찬-horz.jpg
▲ 좌부터 이용찬, 육종인, 김현실 교수

국내 연구진이 헬리코박터균에 의한 위암 진행 원리를 찾아내 향후 위암 예방을 위한 치료법 개발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연세대학교 의대 이용찬, 치대 육종인, 치대 김현실 교수 연구진이 주도한 연구결과가 국제학술지 네이처 커뮤니케이션스(Nature Communications)지 온라인판 7월 23일자에 게재되었다.
 
헬리코박터균이 종양단백질(CagA)의 발암과정에 관여하는 것은 알려져 있었으나 자세한 분자생물학적 원리에 대해서는 밝혀지지 않았다. 연구팀은 헬리코박터균이 가진 종양단백질(CagA)이 암세포의 상피간엽이행*을 촉진하여 위암이 진행된다는 사실을 밝혀냈다.
 
즉, 종양단백질(CagA)이 인산화효소(GSK-3)를 억제하여 상피간엽이행을 유도하는 단백질(Snail)을 분해하지 못하고 안정화시킴으로써 위암이 진행된다는 것이다. 연구진에 따르면 헬리코박터균이 없는 경우와 달리 헬리코박터균이 있는 위염 환자조직 위 점막 상피에서 핵 내 단백질(Snail) 발현이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번 연구를 통해 종양단백질(CagA)에 의한 상피간엽이행 촉진이 헬리코박터균에 의한 염증과 위암 발생과정의 분자학적 연결고리임을 밝힘으로써 단백질(Snail)을 표적으로 하는 화합물 발굴 등 관련 연구가 활발해질 것으로 기대된다.
 
* 상피간엽이행(EMT,epithelial?mesenchymal transition) : 암세포의 침윤성 성장 및 전이시 주변세포와의 부착을 끊고 혈관이나 림프관을 타고 이동하기 위해 세포간 결합이 느슨해지고 세포의 골격이 변하며 운동성을 획득하는 현상.
<저작권자ⓒ한국투데이 & hantoday.net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