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IT 스타트업 윤앤지, 리워드 있는 소셜 입소문 플랫폼 직광 오픈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IT 스타트업 윤앤지, 리워드 있는 소셜 입소문 플랫폼 직광 오픈

기사입력 2017.07.04 09:33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직광1.jpg▲ IT스타트업 윤앤지(대표 윤재완)에서는 소셜 입소문 플랫폼 직광을 신규 오픈했다.
 


IT스타트업 윤앤지(대표 윤재완)에서는 소셜 입소문 플랫폼 직광을 신규 오픈했다고 밝혔다.


직광은 소상공인과 중소 사업자를 위한 매장홍보 서비스로 기존의 전단지와 비싼 인터넷광고비로 힘들어하는 병원, 식음료 매장 , 통신매장 등 제품 및 서비스를 제공하는 기업들을 대상으로한 서비스로 매장 서비스에 만족한 방문 고객이 직접 자신의 SNS를 통해 매장을 홍보에 참여할 수 있도록 하는 서비스다.

 

직광은 매장방문 고객과 SNS로 연결되어 연령과 관심사가 비슷한 고객의 친구들을 타킷으로 하루 커피 한잔 정도의 저렴한 비용으로 매장을 방문한 고객이 자발적으로 SNS에 매장 정보를 공유 할 수 있도록 설계되었다.

 

직광 이용자는 서비스에 만족한 매장정보를  어플리케이션 터치 몇 번으로 자신의 SNS를 통해 공유 가능하며, 정보 공유에  참가한 사람은 물론, 정보 공유를 받은 친구들 역시 해당매장 방문시 할인 혜택을 받아볼 수 있다.

 

신규 어플리케이션 ‘직광’은 인터넷 정보를 통해 찾아간 매장의 서비스와 품질 만족도가 실제와 다른 것에 반해, 친구들의 페이북과 블로그, 카카오스토리등에 포스팅되 있는 매장과 제품의 품질은 상대적으로 좋다는 것에 착안해 진짜 맛집과 가성비가 좋은 제품과 서비스를 친구들과 쉽게 공유할 수 있는 플랫폼을 만들어 보겠다는 생각으로 어플리케이션을 개발해 서비스 론칭까지 이르렀다.

 

윤앤지 윤재완대표는 “직광을 통해 가치있는 장소와 서비스 매장, 좋은 제품을 만드는 알짜 기업들이 많이 발굴 되어 직광 가입자와 사업주 양자 모두에게 득이 되는 서비스가 되었으면 하고, 지속적으로 이용자의 편의를 위해 더 많은 서비스를 제공하고자 하며, 다양한 제휴점을 입점 시키도록 노력 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직광은 7월까지 제휴점 모집과 투자유치에 집중 할 예정이며, 본격적인 가입자 서비스는 8월부터 계획증이다. 직광은 플레이스토어와 앱스토어에서 동시에 만나볼 수 있다.

<저작권자ⓒ한국투데이 & hantoday.net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