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입냄새, 구취원인과 치료, 입냄새자가진단법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입냄새, 구취원인과 치료, 입냄새자가진단법

기사입력 2017.10.13 14:56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임수연_제일경희한의원사진_정사각형_유지해야_합니다. (1).jpg▲ 제일경희한의원 강기원 원장
 


입냄새,구취와 같이 자신도 모르게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질환은 사회활동을 하는 현대인에게 자신감 결여와 대인관계에 있어서 많은 문제를 야기 할 수 있다.  입냄새와 구취 원인을 살펴보면 다음과 같다.


1.     허약성 입냄새 : 잦은 피로감, 체력 고갈에서 시작되는 허약성

2.     소화기성 입냄새 : 입냄새원인은 위열, 대한민국의 가장 많은 유형

3.     음주, 흡연 담배입냄새 : 음주, 흡연으로 인한 독소가 원인

4.     다이어트 입냄새 : 무리한 절식, 폭식으로 우리 몸 속 장부 기능의 이상 신호

5.     비염, 축농증 입냄새 : 폐와 연결된 통로에서 올라오는 역한 입냄새와 구취

6.     과로, 스트레스 입냄새 : 잦은 피로감, 체력 고갈에서 시작

7.     구내염, 식도염, 역류성식도염 입냄새 : 원인은 면역력 저하, 잦은 구내염 등으로 인한 입냄새, 구취

8.     여성질환 입냄새 : 혈액순환이 되지 않는 여성과 생리불순, 심한 생리통 여성에게 흔하게 발병


이처럼 다양한 원인으로 입냄새가 발생하면서 현대인의 절반이상이 입냄새로 인한 문제를 가지고 있다는 보도가 이루어 지기도 한다.


입냄새 전문 제일경희한의원 강기원 원장은 입냄새문제를 자가테스트 해볼수 있는 항목을 제시 하였는데 다음과 같다. 자가진단을 통해 자신의 입냄새 문제를 체크 해보면 된다. 해당항목이 많을 수록 입냄새, 구취로 인한 문제가 크다고 보면된다.


 입냄새 자가진단 테스트


1.     내 입냄새에 나도 깜짝 놀란 적이 있다.

2.     배우자 또는 애인이 키스를 거부한 적이 있다.

3.     직장 혹은 가정에서 받는 스트레스가 많은 편이다.

4.     양치질? 상쾌한 건 순간 뿐이다.

5.     밀가루 음식, 기름진 음식은 내 삶의 기쁨이다.

6.     정해진 식사 시간은 무의미, 내가 먹고 싶을 때 먹는다.

7.     이상하게 내가 말만하면 상대방이 다른 곳을 쳐다본다.

8.     소화가 안 되는 것쯤이야 이제는 익숙하다.

9.     배가 아프다. 간혹 속쓰림이나 신물도 있다.

10.   날씨는 시원한데 입안은 사막처럼 건조하다.

11.   두껍게 낀 내 설태를 보면 긁어내고 싶은 욕구가 생긴다.

12.   피곤하면 입이 자주 헌다.

13.   다이어트는 인생의 동반자이다.

14.   가끔 즐기는 술, 담배는 인생의 활력소이다.

15.   비염, 후비루와 같은 알러지 질환이 있다.

16.   피로 인형 다크써클을 달고 산다.

17.   아침밥 따위 내 사전에 없다.

18.   푸짐한 저녁식사, 야식으로 배가 든든해야 잠이 잘 온다.

19.   손발이 얼음장처럼 차다.

20.   쉽게 충혈되어 토끼눈이 된다.


치과진료나 이비인후과의 치료로도 호전되지 않는 입냄새, 확실한 입냄새치료를 위해서는 내부 장기의 열을 다스리고 기능을 향상하는 한방치료가 효과가 있다.


구취 치료 전문 입냄새병원 제일경희한의원 강기원 원장은 “진단기기를 통한 정확한 입냄새원인 진단과 제거가 중요하며, 방치하기 보다는 입냄새도 치료가 필요한 질환으로 인식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하고, 입냄새로 고통받는 분들의 몸과 마음의 건강을 되찾고 자신감을 얻길 바란다”고 말했다.


또, 입냄새 한약과 구취제거한약도 좋지만, 통원 치료가 힘든 환자는 사소한 증상을 고치는 가장 좋은 약은 바로 매일 먹는 밥상이며 체질에 따른 가벼운 운동도 좋다고도 했다.

 

<저작권자ⓒ한국투데이 & hantoday.net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한국투데이(카페인뉴스)  |  설립일 : 2010년 2월 1일  |  발행/편집인: 최창호 |  서울시 은평구 녹번동 35-21 사업자등록번호 : 206-26-90089  | 정기간행물 서울,아0338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창호 |등록 2011년 4월 13일|대표전화 : 02-701-0584 [오전 9시-오후 6시 / 토, 일, 공휴일 제외(12시~1시 점심)]  |  edit@hantoday.net
  • Copyright © SINCE 2010- hantoday.net all right reserved.
한국투데이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