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내 변의 색으로 건강상태 체크하기!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내 변의 색으로 건강상태 체크하기!

기사입력 2018.03.06 17:27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Q. 대변의 색이나 모양으로 환자의 건강 상태를 확인할 수 있나요?
 
A. 정확한 진단보다는 대변 상태로 진단에 도움을 많이 받을 수 있습니다. 과민성대장증후군이 있거나 장이 예민한 분들은 풀어지는 변을 봅니다. 냄새도 조금 독합니다. 장 내 환경이 좋지 않은 경우는 이런 경우가 많이 있습니다.

궤양성 대장염이나 크론병같이 염증성 장 질환이 있거나 대장암이 있는 경우는 혈변을 볼 수 있습니다. 또 위궤양이나 십이지장궤양처럼 상부소화기, 위나 십이지장에 염증이 심해서 출혈이 있는 경우에는 자장면에 들어가는 춘장처럼 아주 검은색의 물컹한 변을 보는 분도 있습니다.

담관암이나 간암의 경우에는 쓸개즙이 장으로 가지 않아서 회색이나 하얀색의 변을 보는 분도 있습니다. 대변의 색이나 모양, 냄새 등을 통해서 충분히 환자의 건강 상태를 유추해볼 수 있습니다.
<저작권자ⓒ한국투데이 & hantoday.net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한국투데이(카페인뉴스)  |  설립일 : 2010년 2월 1일  |  발행/편집인: 최창호 |  서울시 은평구 녹번동 35-21 사업자등록번호 : 206-26-90089  | 정기간행물 서울,아0338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창호 |등록 2011년 4월 13일|대표전화 : 02-701-0584 [오전 9시-오후 6시 / 토, 일, 공휴일 제외(12시~1시 점심)]  |  edit@hantoday.net
  • Copyright © SINCE 2010- hantoday.net all right reserved.
한국투데이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