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좋은 오메가3를 선택하는 올바른 기준은?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좋은 오메가3를 선택하는 올바른 기준은?

기사입력 2018.03.15 15:59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아나운서 멘트>

오메가3는 심혈관질환의 예방뿐만 아니라 항암에도 효과가 있는 것으로 밝혀져 세계인이 먹는 대표적인 건강기능식품으로서 인정을 받고 있는데요. 

세계적으로도 그 효능에 대한 연구가 이미 오래전부터 활발히 진행되고 있습니다. 

세계보건기구(WHO)와 미국심장학회 그리고 캐나다보건성 등은 오메가3 섭취를 공식적으로 권장하고 있기도 합니다. 

그런데 여러분, 오메가3 좋은 것은 아는데 어떤 것을 선택할지 모를 때가 참 많습니다. 그렇다면 좋은 오메가3의 선택 기준이란 어떤 것일까요?

오늘 디톡스 앤 뉴트리션에서는 좋은 오메가3 선택 기준에 대해 알려 드리려고 합니다. 

오메가3는 고도불포화지방산의 하나로, ALA, EPA, DHA가 이에 속합니다. 

좋은 오메가3를 고르려면

첫 번째, EPA 와 DHA 수치를 확인하라.

EPA와 DHA 함유가 높은 제품을 선택하는 것이 좋습니다. 

고순도 제품일수록 제품의 정제가 잘 이뤄졌기 때문인데요. 단, EPA와 DHA의 순도를 확인할 때는 1000mg 당 EPA와 DHA가 몇 mg 함유되어 있는지 확인하는 것이 좋으며, 1000mg당 약 700mg정도 함유된 제품이 고순도 제품에 속합니다. 

두 번째, 포장상태를 확인하라.

오메가3는 햇빛과 열 그리고 산소에 취약해서 노출 시 산패되어 독소로 작용하게 되는데요.

그래서 산소에 노출되는 병 포장보다는 캡슐 포장이 좋고요, 투명한 용기는 피해야 하며, 오메가3 자체에 항산화 성분이 포함된 제품을 선택하는 것을 권합니다.

이런 항산화 성분이 포함된 오메가3는 비타민 E보다 80배나 강한 항산화력을 보이는 아스타잔틴이 함유된 크릴오메가3가 있습니다. 

세 번째, 권장량을 확인하라.

식약처에서 권하고 있는 1일 권장량은 DHA와 EPA를 합쳐 500~2000mg이며, 하루 최대 3g을 넘기지 않도록 권고하고 있습니다.

네 번째, 흡수율을 확인하라.

오메가3를 섭취했을 때 우리 몸에 들어오는 양 그대로 흡수가 된다면 얼마나 좋을까요? 사실 우리 몸속에서 오메가3는 잘 흡수되지 않습니다. 

때문에 일반 오메가3를 선택하실 때는 비타민E가 포함된 제품이나, 4세대 오메가3로 불리는 인지질 형의 오메가3가 좋습니다.

일반 오메가3와 비타민E의 비율은 1000mg 당 50IU입니다. 
 
인지질은 체내에 흡수가 용이한 구조의 오일이기 때문에 물에 쉽게 섞이는 친수성을 가지고 있어서 뇌혈관장벽까지 통과할 수 있습니다.  

인지질형의 오메가3로는 크릴오일이 대표적입니다. 이 때문에 선진국에서는 프리미엄 제품으로 구분되어 활발하게 소비되고 있기도 합니다.

다섯 번째, 추출방식을 확인하라.

일반적으로 오메가3의 추출법은 열 추출이나 화학적 추출방식이 주를 이루고 있습니다.

이는 오일 추출방식에 따라 인체 흡수도와 활용도가 달라지기 때문인데요.

각각의 방식에서 장단점이 있지만 열 추출 방식의 경우 뜨거운 열에 의해 오일이 산패될 우려가 있고요. 

화학적 추출 방식의 경우에는 화학물질이 잔존할 우려가 있어, 최근에는 솔벤트프리 추출방식으로 오메가3 제품을 권하고 있습니다.

솔벤트프리 제품을 선택하는 것이 하나의 방법이 될 수 있겠죠?

마지막으로 아무리 좋은 오메가3 제품이라 할지라도 꾸준히 먹지 못하면 큰 효과를 기대하기란 쉽지 않습니다. 따라서 한 번 복용을 시작했다면 꾸준히 섭취하시기 바랍니다.  

지금까지 좋은 오메가3 선택하는 법에 대해서 저와 함께 알차게 배워봤는데요.

혈액 순환과 뇌 건강에도 반드시 필요한 오메가3. 앞으로 어렵지 않게 선택할 수 있겠죠?

이상 디톡스 앤 뉴트리션의 아나운서 한혜진이었습니다.
<저작권자ⓒ한국투데이 & hantoday.net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한국투데이(카페인뉴스)  |  설립일 : 2010년 2월 1일  |  발행/편집인: 최창호 |  서울시 은평구 녹번동 35-21 사업자등록번호 : 206-26-90089  | 정기간행물 서울,아0338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창호 |등록 2011년 4월 13일|대표전화 : 02-701-0584 [오전 9시-오후 6시 / 토, 일, 공휴일 제외(12시~1시 점심)]  |  edit@hantoday.net
  • Copyright © SINCE 2010- hantoday.net all right reserved.
한국투데이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